‘미스트롯’ 전국 투어, 오늘(12일) 경주·천안·익산 추가 티켓 예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포켓돌스튜디오

‘미스트롯’의 전국투어 콘서트 시즌2 ‘청춘’이 다시 한번 전국에 ‘트롯의 맛’을 전파한다. 오늘(12일) 오후 6시 인터파크를 통해 경주, 천안, 익산의 추가 티켓 예매를 시작한다.

‘미스트롯’의 출연자들이 다시 뭉친 ‘청춘’은 개최 소식을 알리자마자 팬들의 호응을 얻었다. 예매 전쟁으로 이어졌고, 추가 공연 요청이 쏟아져 경주, 천안, 익산에서도 공연을 펼치기로 했다.

앞서 지난 공연에는 주제를 ‘효(孝)’로 정해 어르신들의 흥과 감성을 높였다면, 이번에는 ‘청춘’이라는 키워드로 젊은층은 물론 모든 관객들의 향수와 공감을 이끌어내겠다는 각오다.

송가인과 정미애, 홍자, 정다경, 숙행, 김소유, 박성연, 두리, 하유비 등이 무대에 오른다. 이들은 솔로곡부터 유닛 공연도 준비해 한층 신선하고 화려한 무대 연출과 노래로 관객들을 만난다.

오는 29일 청주를 시작으로 11월 30일과 12월 1일 서울, 12월 8일 울산, 12월 14일 인천, 12월 28일 수원 등 다양한 지역에서 트로트의 역사를 잇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