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태연, 반려견과 함께 할리우드 방문···늘씬한 몸매 과시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사진=태연 인스타그램

그룹 소녀시대의 태연이 반려견 제로와 함께 여유로운 일상을 즐겼다.

태연은 11일 자신의 SNS 계정에 “펫셔니스타 탱구”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5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태연은 미국 LA의 관광 명소인 ‘할리우드 사인’을 배경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는 파란색 비니에 흰색 티를 착용한 채 늘씬한 몸매를 뽐내고 있다.

/사진=태연 인스타그램

또 다른 사진에서 태연은 반려견을 안은 채 방긋 미소짓고 있다. 그는 반려견을 향해 애정 가득한 눈길을 보내며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한편 태연은 오는 23일 서울 회기동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2019 태연 단독 팬 미팅 ‘인사이드 태연 위드 소원’을 연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