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퀸’ 첫방 14일→21일 변경…“높은 완성도 위한 결정”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당신이 바로 보이스퀸’ 강호동과 심사위원단. /사진제공= MBN

오는 14일 첫 방송 예정이었던 MBN ‘당신이 바로 보이스퀸’(이하 ‘보이스퀸’)이 첫 방송일을 21일로 변경했다.

첫 방송일 변경에 대해 제작진은 오랫동안 가슴 속에 품어왔던 꿈을 꺼낸 주부들의 용기가 가득 담긴 무대인 만큼은 더욱 높은 완성도로 시청자와 참가 주부들에게도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미로 내린 결정이라고 밝혔다. ‘보이스퀸’ 관계자는 “몇 번의 경연 촬영을 하면서 참가자들이 얼마나 큰 용기로 무대에 임하는지 온몸으로 느끼게 됐다. 참가자 한 사람, 한 사람에게 너무도 소중하고 절실한 무대인 만큼 제작진도 최선을 다해 프로그램의 완성도를 높이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했다. 이에 부득이하게 첫 방송 날짜가 변경됐다. 기다려주셨던 시청자 여러분들의 양해 부탁드린다”고 설명했다.

‘보이스퀸’은 주부만을 대상으로 한 음악 서바이벌 프로그램이다. 삶과 가족을 위해 잠시 꿈을 내려놓았던 주부들이 자신의 끼와 열정을 되살리고, 숨겨왔던 꿈을 펼쳐내는 감동의 무대를 보여줄 전망이다.

국민MC 강호동이 진행을 맡아, 특유의 에너지와 소통 능력으로 프로그램을 이끈다. 여기에 각기 다른 분야에서 왕성하게 활동 중인 퀸메이커 10인(태진아, 인순이, 박미경, 김혜연, 김경호, 이상민, 윤일상, 남상일, 황제성, 주이)이 때로는 날카롭고, 때로는 따뜻하게 참가자들의 노래를 심사한다.

‘보이스퀸’은 오는 21일 밤 9시 50분 시작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