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바너2’ 유재석 “시즌1보다 나아졌지만···이광수 없어 아쉽다”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유재석,범인은바로너

방송인 유재석이 8일 오전 서울 신사동 CGV압구정에서 열린 넷플릭스 새 예능 ‘범인은 바로 너! 시즌2’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이승현 기자 lsh87@

넷플릭스 새 예능 ‘범인은 바로 너! 시즌2′(이하 ‘범바너2’)에 출연하는 방송인 유재석이 시즌1에 출연했던 배우 이광수의 부재에 아쉬움을 드러냈다.

8일 오전 서울 신사동 CGV압구정에서 열린 ‘범바너2’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유재석, 가수 김종민, 이승기, 배우 박민영, 그룹 엑소의 세훈, 그룹 구구단의 세정, 조효진 PD, 김주형 PD, 김동진 PD가 참석했다.

‘범바너2’는 서투른 추리력으로 머리 대신 몸이 고생하는 탐정단의 버라이어티 예능프로그램이다.

유재석은 “시즌1에서 모자란 부분을 참고해 시즌2에 반영했다”면서 “시즌2를 마무리한 입장에서 조금 더 치밀하고 재밌었으면 어땠을까 싶은 아쉬움이 있다”고 밝혔다.

이어 “시즌2는 멤버 구성을 비롯해 많은 점이 시즌1보다 나아졌다”면서 “다만 이광수의 부재가 아쉽다. 함께 출연했으면 어땠을까 싶다”고 덧붙였다.

‘범바너2’는 8일 처음 공개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