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트, 브라질 상파울루서 댄스 워크샵 개최…”색다른 소통”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몬트. / 제공=에프엠엔터테인먼트

그룹 몬트(MONT)가 춤으로 독도를 널리 알리고 있다.

몬트는 현재 ‘어텐션 코리아’라는 주제로 브라질에서 남미 투어를 펼치고 있다.

지난 6일(현지시간) 몬트는 브라질 한인회에서 댄스 워크샵을 열고, 현지 팬들과 소통하고 ‘독도의 날’을 맞아 발매한 신곡 ‘독도는 우리땅’의 안무를 알려주고 함께 배우는 시간을 마련했다.

소속사 에프엠엔터테인먼트의 관계자는 “현지 팬들은 몬트의 ‘독도는 우리땅’의 안무를 적극적으로 따라 했다. 열띤 호응과 성원을 보내며 힘 넘치는 모습을 보여줬다”고 말했다.

이른바 ‘애국돌’이라고 불리는 몬트는 아르헨티나에서 주최한 ‘한국 문화의 날’에 K팝 아이돌 그룹으로는 처음으로 초청도 받았다. 국내외에서 주목받으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몬트는 브라질에 이어 콜롬비아, 멕시코 등에서 남미 투어를 연다. 오는 23일부터 다음달 1일까지는 유럽 투어도 펼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