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도현, ‘사교-땐스의 이해’로 첫 주연 발탁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신도현. /사진제공=VAST엔터테인먼트

배우 신도현이 KBS 드라마 스페셜2019 ‘사교-땐스의 이해’으로 첫 주연을 맡았다.

‘사교-땐스의 이해’는 극과 극의 콤플렉스를 가진 두 남녀가 사교댄스 교양 수업에서 만나 서로의 간극을 좁혀 나가는 이야기다. 신도현은 극 중 175cm의 큰 키가 콤플렉스인 한수지 역으로 분한다. 한수지는 낯가림이 심해서 모르는 사람들과 함께 있을 때는 소심한 모습을 보이는 귀여움이 있는 인물이다.

신도현은 콤플렉스에서 벗어나기 위해 발버둥치지만, 결국 정면으로 마주하게 되면서 한뼘 더 성장해 나가는 한수지의 모습을 섬세하게 그려낼 전망이다.

신도현은 지난해 KBS 드라마 ‘땐뽀걸즈’에서 댄스스포츠를 만나 성장통을 겪는 고등학생 예지를 통해 가슴 찡한 감동을 안겨줬다. 이번 드라마 ‘사교-땐스의 이해’에서는 불안정한 청춘의 한 시기에 사교댄스를 만나 성장해 나가는 수지로 또 하나의 힐링 캐릭터를 만들어낼 것으로 기대된다.

‘사교-땐스의 이해’ 는 오는 8일 오후 11시 15분에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