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세븐, 팬 쇼케이스 비하인드 공개…출구 없는 매력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갓세븐. / 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갓세븐(GOT7)이 프로페셔널한 모습으로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최근 개최한 새 미니음반 ‘콜 마이 네임(Call My Name)’의 팬 쇼케이스에서다.

갓세븐은 7일 ‘Call My Name’의 팬 쇼케이스에서 포착된 다채로운 모습의 사진을 공개했다. 깔끔한 정장 차림으로 한층 성숙한 매력을 뽐냈다.

진영은 날렵한 턱 선으로 카리스마를 발산했고, 유겸은 카메라를 향해 귀여운 자세를 취했다. 뱀뱀과 잭슨은 모니터를 진지하게 바라보며 무대에 오르기 전 긴장감 넘치는 상황을 전달했다.

갓세븐은 이날 쇼케이스에서 새 음반의 타이틀곡 ‘니가 부르는 나의 이름’과 또 다른 수록곡 ‘설스데이(THURSDAY)’ ‘크래시 앤 번(Crash & Burn)’ 등을 연달아 불렀다. 역동적인 안무와 흔들림 없는 가창력으로 팬들의 호응을 얻었다.

지난 4일 발매된 갓세븐의 새 음반은 한터 일간 음반 차트와 가온 ‘리테일 앨범 차트(Retail Album Chart) 일간 1위를 차지했다. 또한 지난 5일 오후 2시 기준으로 호주, 브라질, 멕시코, 뉴질랜드 등 해외 28개 지역 아이튠즈 음반 차트에서 정상을 찍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