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령을 잡아라’ 문근영, 피 칠갑하고 섬뜩한 표정···이렇게 귀여운 귀신 봤어?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사진=문근영 인스타그램

배우 문근영이 tvN 월화드라마 ‘유령을 잡아라’의 본방 사수를 독려했다.

문근영은 5일 자신의 SNS 계정에 “피 분장만 하면 신나는 유령이. 사실.. 지하철유령은 유령이었다..!! #tvn월화드라마 #유령을잡아라 #밤9시30분 #Day1509”라는 글과 함께 8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문근영은 지하철 안에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는 탁한 황갈색의 셔츠를 입고 얼굴과 손에 피를 묻힌 채 섬뜩한 표정을 짓고 있다. 또 다른 사진에서 문근영은 검은색 벽을 배경으로 해맑은 표정을 짓고 있다. 그는 두 손을 들어올린 채 귀여운 외모를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문근영 인스타그램

문근영이 출연 중인 ‘유령을 잡아라’는 5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