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애중계’ 김성주X안정환 “정통 중계 보여드리겠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안정환,김성주,편애중계

안정환과 김성주./사진=텐아시아DB

방송인 김성주와 안정환이 MBC 새 예능 ‘편애중계’에 임하는 각오를 밝혔다.

5일 오전 서울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MBC 새 예능 ‘편애중계’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편애중계’은 인생이라는 링 위에서 도전을 앞두고 있는 일반인들을 위해 편애중계진이 현장으로 달려가 내 선수만을 응원하며 그들의 도전을 중계하는 프로그램이다. 방송인 김성주, 붐, 김제동, 스포츠 스타 서장훈(농구), 안정환(축구), 김병현(야구) 등 6명이 중계진으로 활약한다.

김성주는 “나와 안정환 씨는 안정감을 담당하고 있다. 재미와 감동도 중요하지만 무엇보다 중심이 제일”이라며 웃었다. 안정환은 “축구 중계할 때처럼 하려한다. 편이 될 때는 편이 되고, 아닐 때는 쓴 소리도 한다. 그리고 누가 나오던 그 분의 입장이 되려고 노력 한다”고 말했다.

안정환은 김성주와 JTBC ‘냉장고를 부탁해’이어 ‘편애중계’에서도 같이 호흡을 맞춘다. 안정환은 “성주 형과 같이 일하는 게 편하다. 많이 배우고 있다. 좋아하는 사람과 함께 일할 수 있어 기쁘다”고 했다.

‘편애중계’는 5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을 시작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