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혁수, “구도쉘리 상의 탈의 요구, 사실 무근…녹취 있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권혁수./ 텐아시아 DB

배우 권혁수가 유튜버 구도쉘리의 상의를 탈의하라고 요구했다는 의혹에 대해 “절대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4일 오후 서울 신사동의 한 카페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였다.

이 간담회는 구도쉘리가 지난 3일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권혁수가 자신과 방송을 할 때 상의를 탈의하라고 요구했다고 폭로해 논란이 일어나자 권혁수가 해명을 위해 마련했다.

구도쉘리와 권혁수는 9월 30일 한 식당에서 음식을 먹으면서 라이브 방송을 하던 중 상의를 벗고 방송을 이어갔다.

권혁수는 “논란의 중심에서 인사를 드리게 된 점 사과드린다. 입에 담지 못할 표현으로 많은 분께 상처 드린 점은 진심으로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 죄송하다”라면서 고개를 숙였다.

이어 상의 탈의에 대해 “영상이 끝난 뒤에 구도쉘리가 먼저 저에게 오빠는 재밌는 사람이고 드라마를 했고 시트콤을 하고 있으니까 연출된 것처럼, 가볍고 라이트하게 상황을 넘길 수 있지 않겠느냐 제안을 했다”라고 말했다.

권혁수는 “그건 거짓말이라서 공조할 수 없었다. 그것에 구도쉘리가 저에게 상처를 받았던 것 같다. 그런 점을 뒷받침할만한 녹취가 있다”라고 덧붙였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