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니네 쌀롱’ 홍현희 “♥제이쓴과 결혼 1주년…긴장감 위해 메이크오버 필요”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언니네 쌀롱,한예슬,조세호,홍현희

코미디언 홍현희, 배우 한예슬, 코미디언 조세호가 4일 오전 서울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열린 ‘언니네 쌀롱’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서예진 기자 yejin@

개그우먼 홍현희가 MBC 예능 ‘언니네 쌀롱’에서 남편과 함께 메이크오버를 받아보고 싶다고 밝혔다.

4일 오전 서울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언니네 쌀롱’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민희 PD와 배우 한예슬, 헤어디자이너 차홍, 뷰티 유투버 이사배, 코미디언 조세호, 홍현희가 참석했다.

홍현희는 “4년 전부터 남모르게 쉐딩을 하면서 아무도 알아주지 않았지만 뷰티와 패션에 관심이 많았다. MBC에서 뷰티 프로그램으로 좋은 선배님들과 함께할 수 있는 영광을 줘서 기쁘다”고 말했다. 또한 “녹화하면서 나도 많이 배울 수 있다”고 덧붙였다. 이어 “정규될 때까지 저한테 연락이 안 올까봐 초조했는데 나를 선택해준 만큼 선배님들 따라 열심히 하겠다”고 밝혔다.

홍현희는 “개그우먼의 웃기는 모습도 있지만 선생님들의 변신을 머리부터 발끝까지 받고 싶다. 저는 남편과 출연하고 싶다”고 밝혔다. 이어 “결혼 1년이 지나 몸도 많이 흐트러져 있고 한 번 더 긴장감을 주고 싶다”며 “선생님의 손과 (한예슬) 대표님의 카운슬링을 통해 가족 특집이 있으면 내가 게시판에 써서 응모하겠다”고 적극적인 자세를 보였다.

‘언니네 쌀롱’은 스타의 의뢰를 받은 전문가들이 프라이빗한 살롱에서 머리부터 발끝까지 변신시켜주는 메이크오버 토크쇼다. 4일 오후 11시 20분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