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뉴이스트X위너, 오늘(3일) 컴백 무대···가을 감성 예고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그룹 뉴이스트(위), 위너. /사진제공=SBS

그룹 뉴이스트와 위너의 컴백 무대가 펼쳐진다. SBS ‘인기가요’에서다.

3일 방송되는 ‘인기가요’에는 미니 7집 ‘The Table’로 각 차트를 석권하며 화려하게 돌아온 뉴이스트가 컴백 무대를 가진다. 뉴이스트는 청량함과 러블리한 매력이 담겨있는 새 앨범의 타이틀곡 ‘LOVE ME’와 감성적인 가사에 멤버들의 보컬이 어우러져 아련한 감성을 전달하는 ‘밤새’를 선보이며 반전 매력을 뽐낸다.

위너는 세 번째 미니앨범 ‘CROSS’로 완전체 컴백을 알린다. 위너는 미니 3집의 타이틀곡 ‘SO SO’를 통해 이별 후 덤덤한 척 하는 겉모습과는 달리 아픔이 휘몰아치는 감정 상태를 담은 역동적인 칼 군무를 선보인다. 또한 ‘OMG’를 통해 팬들에 대한 놀라움과 고마움의 감정을 트렌디하게 전달할 예정이다.

한편 몬스타엑스, 데이식스, 써니힐, TOMORROW X TOGETHER, 영재, VAV, 온리원오브도 컴백무대를 갖는다. 또한 이날 방송에는 엔플라잉, 레이디스 코드, 온앤오프, BDC가 함께 출연해 무대를 꾸민다.

‘인기가요’는 3일 오후 3시 50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