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김희원 “영화 ‘아저씨’ 방탄유리 장면 찍고 갈비뼈 말려 들어가”

[텐아시아=우빈 기자]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화면 캡처

배우 김희원이 영화 ‘아저씨’ 방탄유리 장면에 얽힌 비화를 공개했다.

2일 밤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권상우, 김희원, 김성균, 허성태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희원은 영화 ‘아저씨’의 명장면 중 하나인 ‘방탄 유리’ 장면을 언급했다. 그는 “그 연기할 때 겁을 먹고 죽을 것 같다는 마음으로 연기했다. ‘이거 방탄유리야!’ 하고 나서, 갈비뼈가 안으로 말려 들어갔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김희원은 “‘다시 할게요 하고 싶었는데 신인이라 그러면 안 되는 줄 알고 (아픈 상태) 그대로 촬영을 진행했다. 감독님이 ‘너무 리얼해 이걸로 가자’라고 했다”고 말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