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ID 하니, 웹드라마 ‘XX’ 캐스팅…본격 연기자 행보 (공식)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웹드라마 ‘XX”에 출연하는 하니./사진제공=플레이리스트

웹드라마 ‘XX’(엑스엑스)에 걸그룹 EXID의 하니가 캐스팅됐다.

​‘XX’는 아는 사람만 찾아갈 수 있는 ‘스피크이지 바’(Speakeasy bar)에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웹드라마 ‘연애플레이리스트’ ‘이런 꽃 같은 엔딩’ 등을 집필한 이슬 작가의 신작으로 주목 받고 있다.

하니가 맡은 윤나나 역은 ‘스피크이지 바’의 바텐더다. 바 인수를 목표로 앞만 보고 달리는 프로바텐더로 정평이 나있다. 또 차가워 보이는 겉모습과 달리 따뜻한 마음을 숨기지 못한다. 특히 배신, 실연의 상처를 입은 손님들 앞에서는 한없이 약해지다 못해 직접 복수를 설계하기에 이른다. 섹시하면서도 털털한 매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아온 하니는 윤나나로 연기자로서의 성공적인 도약을 예고하고 있다.

황승언은 이루미로 분한다. 이루미는 금수저의 삶을 누리며 쌓아온 안목과 사업수완으로 일찍부터 성공가도를 달려온 인물이다. 안하무인이란 오해도 받을 만큼 매사 자신감이 넘치지만, 유독 나나 앞에서는 약해진다. 한 때 둘도 없는 친구였지만 5년 전 사건을 겪은 후 절교한 상태이기 때문이다.

나나와 루미를 절교하게 만든 사건이 무엇이었는지 궁금증을 자아내는 가운데 도도함 속 감춰진 반전매력을 뽐낼 황승언의 활약에도 이목이 집중된다. 앞서 영화 ‘더 킹’ ‘족구왕’, 드라마 ‘식샤를 합시다2’ 등에서 다양한 캐릭터를 매력적으로 소화해 온 만큼 이번 ‘XX’를 통해 보여줄 연기 변신도 기대를 모은다.

제작사 플레이리스트는 “‘스피크이지 바’와 바텐더라는 신선할 설정, 탄탄한 대본, 배우들의 섬세한 연기가 어우러질 ‘XX’에 많은 기대 바란다”고 말했다.

‘XX’는 오는 13일 촬영에 돌입하며 내년 1월 공개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