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다은·한서희, 몬스타엑스 관련 추가 폭로 암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정다은(왼쪽), 한서희./ 사진=인스타그램

코미디TV ‘얼짱시대’ 출신 정다은이 31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그룹 몬스타엑스에 관한 추가 폭로를 암시했다.

현재 이 계정은 정다은과 공개 연애 중인 화제의 인물 한서희가 사용 중인 것으로 파악된다.

정다은과 한서희는 각자의 SNS를 통해 최근 몬스타엑스 원호의 채무 의혹, 셔누의 기혼 여성과의 바람 의혹을 제기하며 논란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이에 몬스타엑스의 팬들이 지적하자, 정다은의 트위터는 “기다려 니네 오빠 나올 거 더 많으니까. 너 내가 약이라도 안했으면 어쩔라그랬나”라고 응수했다.

몬스타엑스의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원호 관련 논란에 관해선 사실무근이라는 공식입장을 냈으나 셔누의 논란에 관해서는 아직 입장을 발표하고 있지 않은 상황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