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이경규 출연…‘그가 평가한 유재석·강호동·신동엽은?’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해피투게더4’ 스틸컷./사진제공=KBS2

BS2 ‘해피투게더4’에서 ‘예능 대부’ 이경규가 MC 유재석, 강호동, 신동엽을 평가한다.

31일 방송되는 KBS2 ‘해피투게더4’는 KBS2 새 예능 ‘개는 훌륭하다’의 출연진 이경규, 강형욱, 이유비가 출연한다.

그중에서도 데뷔 39주년을 맞은 예능계의 살아있는 역사 이경규의 출연이 눈에 띈다. 게스트로 출연할 때마다 최고의 활약으로 레전드 편을 만들어온 이경규이기에 그의 이름만으로도 방송에 대한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경규는 자신의 예능 관록을 바탕으로 현재 예능계를 이끌고 있는 MC 3인 유재석, 강호동, 신동엽을 분석했다. 이경규는 자신이 야외 예능을 많이 하게 된 이유를 말하며 “스튜디오 예능은 유재석 같은 사람이 해야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그가 생각하는 유재석과 자신의 차이가 무엇인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경규가 제일 부러워하는 예능인은 신동엽이다. 그는 신동엽의 진행 스타일을 완벽하게 묘사하며 모두의 공감을 이끌어냈다. 이와 함께 자신의 예능 신세를 한탄하며 “내가 지금 나이가 몇 살인데”하고 울분을 토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를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이어 이경규는 현재 함께 방송을 하고 있는 강호동의 방송 스타일도 언급하며 징글징글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특히 강호동의 방송 스타일은 이경규의 평소 신념이자 현재 추세인 효율적인 녹화와 정반대 지점에 있어 그를 더욱 흥분시켰다.

이경규는 강호동과 3년 동안 방송하며 그의 방송 스타일을 자신에 맞춰 변화시킨 이야기와 38년 롱런의 비결, 스태프들의 사랑을 받는 법까지 말해 후배 예능인들의 귀를 쫑긋 세우게 했다.

‘해피투게더4’는 이날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