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양연화’, 유지태·이보영 “검토 중”…박시연·전소니 “긍정 검토”(종합)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이보영(뒷줄 왼쪽부터 시계방향), 유지태, 박시연, 전소니./ 텐아시아 DB

드라마 ‘화양연화’에 출연하는 배우들의 라인업 윤곽이 드러나고 있다.

이보영의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는 30일 텐아시아에 “‘화양연화’ 출연을 제안 받고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유지태의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는 “‘화양연화’는 제안 받은 작품 중 하나이며 검토 중이다. 확정된 바는 없다”라고 했다.

전소니의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은 “전소니가 ‘화양연화’ 속 이보영의 20대 시절 역할 제안을 받았고 긍정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박시연의 소속사 미스틱스토리 또한 “‘화양연화’ 출연을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전했다.

‘화양연화’는 40대 남녀가 첫사랑과 마주하며 겪는 에피소드를 담은 멜로 드라마로 알려졌다. 내년 초 촬영을 시작할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