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펠트, ’82년생 김지영’에 감동···”동시대 살아가는 여성들 응원해”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핫펠트,예은

가수 핫펠트. /텐아시아DB

가수 핫펠트(예은)가 영화 ‘82년생 김지영’을 보고 “동시대를 살아가는 모든 여성을 응원한다”고 밝혔다.

핫펠트는 30일 자신의 SNS 계정에 “책도 너무 좋았지만 영화도 더할 나위없이 좋았습니다. 좋았다기보다 아팠고 가슴이 먹먹했고 엄마, 언니, 친구들, 제가 마주쳤던 지영이들이 떠올라 많이 울었습니다. 동시대를 살아가는 모든 여성들을 응원합니다..! #82년생김지영”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핫펠트는 ’82년생 김지영’을 보고 자신이 느낀 소감을 말하며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82년생 김지영’은 1982년 태어나 2019년 오늘을 살아가는 ‘김지영'(정유미)의 아무도 몰랐던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누적 판매 100만 부를 돌파한 동명의 베스트셀러를 원작으로 제작됐다.

’82년생 김지영’은 개봉 전 젠더 이슈로 치열한 논란이 있었지만, 7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면서 큰 사랑을 받고 있다. 현재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영화로 입소문을 타면서 흥행 가도를 달리고 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