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PHOTO]김수안 ‘똑소리 나는 배우’

[텐아시아=서예진 기자]아역배우 김수안이 30일 오전 서울 을지로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영화 ‘감쪽같은 그녀’ 제작보고회에 참석했다.

감쪽같은 그녀,김수안

배우 김수안

72살 나 홀로 라이프를 즐기는 ‘말순’ 할매와 다짜고짜 자신을 손녀라고 소개하는 열두 살 ‘공주’가 만나 서로에게 특별한 존재가 되어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오는 11월 27일 개봉 예정.

서예진 기자 ye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