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질 억류’ 이연두, 18일 무사히 귀국

이연두

이연두

약초 밀반출 혐의로 브라질에 억류됐던 배우 이연두가 18일 귀국했다.

18일 소속사 여울엔터테인먼트는 “이연두가 브라질 억류 5일 만에 풀려나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오후 7시 35분 비행기로 입국했다”고 밝혔다. 지난달 24일 KBS1 ‘리얼 체험 세상을 품다’ 촬영차 브라질로 향했던 이연두는 불법으로 약초를 채취했다는 혐의를 받아 제작진과 함께 브라질에 억류됐으나 무혐의 판정을 받고 5일 만에 풀려났다.

당시 브라질 마또그로스 지역을 방문한 이연두와 KBS PD등 제작진은 한 국립공원에서 불법으로 약초를 채취했다는 오해를 받아 경찰에 체포되는 등 곤욕을 치렀다.

소속사 관계자는 “이연두가 육체적, 심리적으로 지쳐 있는 상태라 일단 병원 진료를 받은 후 현재 공연중인 연극 ‘쩨쩨한 로맨스’ 복귀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전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