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백꽃 필 무렵’ 손담비 “향미야 보고싶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손담비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손담비가 자신이 연기했던 향미를 언급했다.

손담비는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향미야 보고싶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손담비는 회색 후드티를 입고 편안한 자세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의 잡티 하나 없는 피부가 눈길을 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저도 보고싶어요” “향미 가지마” “연기 너무 잘했어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손담비는 KBS2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에서 까멜리아 아르바이트생 향미 역을 맡아 열연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