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는 내 운명’ 최수종·하희라, 장흥서 본격 한 달 살이 시작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배우 최수종·하희라 부부의 장흥 한 달 살이가 시작된다. 오는 28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다.

앞서 최수종·하희라 부부는 장흥에서 한 달간 오붓한 시간을 보내며, 잃어버린 설렘을 되찾기로 했다. 두근거리는 마음으로 마을에 들어선 두 사람은 눈앞에 펼쳐진 그림 같은 풍경에 감탄했다. 스튜디오에서 이를 지켜보던 MC들 역시 “드라마의 한 장면 같다”, “산과 바다가 다 보인다”라며 한 달 살이에 대한 기대감을 표했다.

한 달간 머물게 될 집을 둘러보던 최수종·하희라 부부는 각종 조리도구부터 가구까지 깔끔하게 정리된 내부 모습에 만족스러워했다. 이어 짐 정리를 시작했다. 바닥을 쓸고 닦고 옷을 정리하는 등 ‘깔끔왕’ 최수종의 남다른 정리 실력이 공개돼 눈길을 끌 예정이다. 그러나 짐 정리 내내 쏟아지는 최수종의 무리수 개그에 아내 하희라는 물론 MC들의 두 손 두 발을 들게 만들었다고 한다.

‘너는 내 운명’의 제작진은 “이후 정리를 마친 최수종은 창고에 있던 목재와 공구를 모아 ‘하희라 맞춤형’ 가구를 만들기 시작했다. ‘희라 바라기’ 최수종이 오직 하희라를 위해 한 땀 한 땀 만든 가구의 정체를 기대해달라”면서 “전문가 못지않은 그의 목공 실력에 모두 감탄했다”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