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풀인풀’ 설인아·나영희, 9년 만에 재회…애틋한 눈물 흘린 사연은?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HB엔터테인먼트

배우 설인아와 나영희가 애틋한 눈물을 흘린다. 27일 방송되는 KBS2 주말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극본 배유미, 연출 한준서, 이하 ‘사풀인풀’)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이날 ‘사풀인풀’에서는 김청아(설인아 분)와 홍유라(나영희(홍유라 분)의 9년 만의 재회를 담는다. 앞서 구준겸(진호은 분) 죽음의 진실을 파헤치던 홍유라는 아들의 몫까지 열심히 살아달라는 말과 함께 김청아에게 도움을 아끼지 않을 것을 약속했다. 그러나 갑자기 홍유라에게 연락을 끊고 숨어버린 김청아로 인해 9년 동안 서로의 소식을 모른 채 살아왔다.

이 가운데 우연히 마주친 선우영애(김미숙 분)와 홍유라의 모습도 공개돼 두 집안의 인연이 다시 시작될 것을 예고했다.

사진에는 김청아의 고시원을 찾아온 홍유라의 상기된 얼굴이 담겼다. 홍유라의 등장을 예상하지 못한 김청아는 굳어진 얼굴로 그를 바라보고 있어 더욱 궁금증을 자극한다. 뿐만 아니라 홍유라의 품에 안겨 오열하는 김청아의 모습과 그런 그를 안쓰럽게 안아주는 홍유라의 모습도 시선을 끈다.

‘사풀인풀’의 제작진은 “9년의 세월이 흘러 홍유라가 김청아를 다시 만난 이유가 무엇인지 두 사람이 눈물을 흘리게 된 사연을 주목해달라”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