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콘서트-바바바 브라더스’ 박준형, 고난과 역경에도 ‘긍정’이 답이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KBS2 ‘개그콘서트’

코미디언 박준형·서남용·김수영·송준석이 쉴 틈 없는 빠른 리듬으로 안방극장에 ‘긍정의 힘’을 전파한다. 27일 오후 방송되는 KBS2 ‘개그콘서트’를 통해서다.

박준형·서남용·김수영·송준석은 ‘개그콘서트’의 코너 ‘바바바 브라더스’에서 호흡을 맞춘다. 극한의 상황에서 발휘하는 긍정의 힘으로 개그를 펼친다. 스트레스 상황과 이를 어떻게든 긍정의 힘으로 극복하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공감을 이끌어낼 예정이다. 부장님의 잔소리, 불어버린 짜장면, 계속 생기는 경조사 등 살면서 한범쯤 겪어 봤을 내용으로 웃음을 자아낸다.

특히 박준형은 말벌에 쏘인 에피소드를 털어놓는 김수영에게 남다른 위로를 건넨다. 뿐만 아니라 서남용 김수영 송준석이 헬스장에서 겪은 한 여성과의 일화 역시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개그콘서트’의 제작진은 “‘바바바 브라더스’는 시작부터 끝까지 나오는 리드미컬한 리듬과 키포인트 어깨 안무로 중독성 넘치는 코미디를 보여준다. ‘개그콘서트’의 효자코너로 사랑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