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스토리, 나쁜 남자로 변신 이미지 공개…컴백 초읽기

history(s)

5인조 남성그룹 히스토리(HISTORY)가 컴백 초읽기에 들어갔다.

히스토리는 18일 소속사인 로엔트리의 공식트위터(@LOEN_TREE)를 통해 나쁜 남자들로 변신한 사진을 공개했다.

독일 베를린에서 촬영한 것으로 알려진 사진 속의 히스토리는 형형색색의 그림과 글씨가 제멋대로 뒤섞인 그래피티를 배경으로, 다섯 명의 멤버가 계단에 앉거나 난간에 기대는 등 각자 자유분방하면서도 개성 넘치는 모습을 선보였다.

두 번째 미니앨범 ‘블루 스프링(Blue Spring)’을 발표하는 히스토리는 데뷔 앨범 ‘드리머(DREAMER)’와 첫 번째 미니 앨범 ‘저스트 나우(Just now)’를 함께한 조영철 프로듀서가 다시 한번 총괄 프로듀싱을 맡았다.

여기에 뮤지션 윤상, 작곡가 이스트포에이(east4A), 작사가 김이나, 뮤직비디오 감독 황수아 등 초호화 제작진이 앨범작업에 참여했다.

이외에도 샤이니의 ‘드림걸(Dream Girl)’, 엑소(EXO)의 ‘으르렁’ 등을 작곡한 신혁과 브라운 아이드 걸스의 ‘글램걸(Glam Girl)’, 써니힐의 ‘만인의 연인’등을 작곡한 작곡가 KZ까지 나섰다.

히스토리는 28일 두 번째 미니 앨범 ‘블루 스프링’을 전격 공개하고 본격적인 활동으로 팬들을 찾아간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로엔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