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나귀 귀’ 유재환, 32kg 감량한 계기가 심영순 때문?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 출연한 유재환(첫 번째 사진). /사진제공=KBS

가수 겸 작곡가 유재환이 KBS2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에서 다이어트를 결심한 진짜 이유를 밝힌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당나귀 귀’에는 가수 겸 작곡가 유재환이 스페셜 MC로 출연한다.

최근 32kg를 감량하며 몰라보게 달라진 유재환은 본명 대신 “신인가수 유엘”이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과거 한 프로그램을 통해 사제의 연을 맺은 사부 심영순이 자신을 알아볼 수 있는지 시험했던 것. 상황에 따라 이름도, 얼굴도 잘 기억 못하는 선택적 기억력의 소유자인 심영순이 과연 완전히 달라진 유재환을 알아볼 수 있을지 주목되는 가운데 유재환이 다이어트를 결심한 계기 중 하나가 바로 심영순의 한마디 때문이었음이 밝혀졌다. 과거 심영순이 어떤 말을 했기에 유재환이 이토록 독하게 초고속 감량을 할 수 있었던 것인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오랜만의 재회에 기쁨에 들뜬 유재환은 “한번 안아 봐도 되냐”라며 심영순과 애틋한 포옹을 나누던 중 그만 ‘투 머치’한 액션(?)으로 스튜디오를 충격에 빠뜨렸다.

새로운 보스 양치승 트레이너도 처음 출연해 ‘당나귀 귀’ 체험학습에 나섰다. 뚝심 심영순이 유재환의 정신적 보스라면 그의 몸을 만들어 준 육체적 보스는 양치승 트레이너.

이날 양치승은 유재환 이후 또 다른 다이어트 원석을 찾아내 집요한 설득에 들어갔다. 과연 ‘근육 저승사자’의 새로운 타깃이 된 주인공은 누구일지에도 관심이 집중된다.

스페셜 MC 유재환의 초고속 다이어트의 비밀과 신규 보스 양치승의 첫 등장이 예고된 ‘당나귀 귀’는 오는 27일 오후 5시 공개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