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중심’ 송하예 vs 악뮤 vs 헤이즈, 1위 대결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MBC ‘음악중심’ 방송 캡처

송하예, 악뮤, 헤이즈가 MBC ‘음악중심’에서 10월 마지막 주 1위 후보에 올랐다.

26일 방송되는 ‘음악중심’에는 송하예가 ‘새 사람 ’, 악뮤가 ‘어떻게 이별까지 사랑하겠어, 널 사랑하는 거지’, 헤이즈가 ‘떨어지는 낙엽까지도’로 1위 트로피를 놓고 경쟁한다. 순위는 음원·음반 점수, 동영상 점수, MBC 라디오 방송 횟수, 시청자 위원회 사전투표 점수와 생방송 문자 투표 결과를 합해 정해진다.

이날 ‘음악중심’에는 슈퍼주니어, 뉴이스트, 데이식스, 영재, 케이, 에이비식스, 하은, 아리아즈, 에이티즈, 원어스, 엔플라잉, 온앤오프, 송하예, 원더나인, 써니힐, VAV, 레이디스 코드, 나비드가 출연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