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P’ 이청아 “강하고 멋진 ‘워너비’ 여성 캐릭터 연기”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이청아,VIP

배우 이청아가 25일 오후 서울 목동 SBS사옥에서 열린 ‘VIP’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서예진 기자 yejin@

배우 이청아가 SBS 월화드라마 ‘VIP’에서 자신이 맡은 역할에 대해 ‘시크한 카리스마’를 지녔다고 소개했다.

25일 오후 서울 목동 SBS사옥에서 ‘VIP’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정림 감독 배우 장나라, 이상윤, 이청아, 곽선영, 표예진, 신재하가 참석했다.

이청아는 “화려하고 짜릿하면서 현실적인 부분이 마음에 와닿았다”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이어 “배우들이 이렇게 케미가 잘 맞을지 저희도 몰랐다”고 자랑했다.

이청아는 VIP전담팀의 과장이자 돈 걱정 없이 살아온 화려한 싱글 이현아 역을 맡았다. 박성준 팀장(이상윤 분)과는 대학동문이고 나정선 차장(장나라 분)과는 입사동기다. 이청아는 “까칠하고 차가워 보이는 모습을 보이는데 그 이유가 점차 밝혀지게 된다. 트렌드세터이며 전담팀 에이스다. 나정선 차장이 부드러운 카리스마라면 나는 시크한 카리스마로 사원들을 대한다”고 소개했다.

이청아는 “나와 반 정도 비슷한 인물이라고 생각했다. 서툴다면 서툴고 무심하다면 무심한 인물이다. 이건 내가 아직 대중에게 보여주지 못한 부분이라고 생각했다. 이 친구가 처한 상황과 멋짐을 표현하기 위해서 많이 노력해야 했다”고 밝혔다. 이어 “여기 나오는 여성들 모두 강함과 멋짐이 있었다. 그래서 나도 현아를 나의 워너비로 생각하고 연기했다”고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VIP’는 백화점 상위 1%의 고객을 관리하는 전담팀의 이야기를 그린 오피스 멜로극. 오는 28일 오후 10시 처음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