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남길, ‘김현정의 쎈터:뷰’ 첫 게스트로 출연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배우 김남길(왼쪽), 김현정 PD./사진제공=tvN ‘김현정의 쎈터:뷰’

배우 김남길이 tvN ‘김현정의 쎈터:뷰’에 출연한다.

오는 28일 방송되는 ‘김현정의 쎈터:뷰’에서 김남길은 문화예술NGO ‘길스토리’ 대표로서 그만의 철학이 담긴 이야기를 들려준다.

길스토리는 김남길이 필리핀 태풍 피해 구호 활동을 계기로 설립한 비영리민간단체다. 내년에 5주년을 맞이한다. 한국의 문화와 정서가 담긴 길과 이야기를 찾아 알리는 길이야기 캠페인 ‘길을 읽어주는 남자’와 남해·속초·목포에서 전개한 ‘시골 버스’ 프로젝트 등 다양한 캠페인을 꾸준히 전개하고 있다. 문화예술인 100여 명이 뜻을 모아 활동 중이다.

오는 12월 공공 예술 캠페인 후원을 위한 ‘김남길의 우주 최강 쇼’를 준비하며 바쁜 시간을 보내고 있는 김남길은 이날 방송에서 길스토리가 남겨온 발자취와 앞으로의 활동 계획 등을 밝힌다.

김남길은 “우리가 갖고 있는 재능과 사회 안에서 이룬 전문성을 바탕으로 어려움에 처한 이웃을 돕고, 보다 살기 좋은 세상을 함께 만들고 싶다. 예술을 통해 세상을 위로하고, 사람을 사랑하는 문화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며 “선한 영향력이라는 건 선한 사람이 영향력을 펼치는 것이 아니라, 바람직한 방향으로 걸어가려는 의지”라고 말했다.

김남길의 속 깊은 인터뷰는 이날 오후 8시 10분 방송되는 ‘김현정의 쎈터:뷰’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