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6→75kg까지 감량할 것”…슈퍼주니어 신동, 다이어트 선언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슈퍼주니어 신동./사진제공=쥬비스

그룹 슈퍼주니어 멤버 신동이 다이어트를 선언했다.

신동은 25일 다이어트 업체 쥬비스를 통해 “체중 관리를 위해 많은 다이어트를 반복했지만 이내 요요가 왔고 지금은 건강까지 문제가 되고 있다”며 “이번에는 정말 마지막이라는 생각에 건강한 방법으로 다이어트를 해야겠다고 생각했다. 최근 32kg을 감량하고 질병까지 개선된 유재환의 모습을 보고 결심했다”고 전했다.

신동은 과거 굶는 다이어트나 덴마크 다이어트 등 수많은 다이어트를 시도했다. 그러나 매번 요요로 제대로 된 결과를 얻지 못했다. 평소에도 먹는 것을 좋아하는 신동은 굽거나 튀긴 음식을 즐겨 먹는 식습관을 가지고 있어 최근 체중이 116kg까지 증량했다. 건강검진에서 고혈압과 고지혈증 진단을 받는 등 건강이 악화되는 상황까지 왔다.

신동은 116kg에서 75kg까지 감량할 예정이다. 신동의 다이어트 소식을 접한 팬들은 “이번에는 꼭 건강하게 다이어트 성공하길 바란다” “살 빼면 진짜 멋있겠다” 등의 응원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