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즈, 中 프로듀서 빌리 코 손잡고 중화권 진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프로듀서 빌리코(왼쪽), 밴드 아이즈. / 제공=뮤직K엔터테인먼트

밴드 아이즈(IZ)가 중화권 유명 프로듀서 빌리 코(Billy Koh)와 협업한 곡을 발매한다.

25일 소속사 뮤직K엔터테인먼트는 “아이즈는 빌리 코와 협업한 ‘너의 눈’을 이날 정오 중국 QQ뮤직, 왕이윈, 샤미뮤직과 대만 KKbox를 통해 공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공개되는 곡은 아이즈의 미니음반 1, 2집에 수록된 ‘저격해’를 재해석해 가사와 보컬에 변화를 준 버전이다. 가사 내용을 제목과 더불어 새롭게 지었으며, 중국어 발음의 특성을 살린 섬세하고 부드러운 보컬을 더했다고 한다.

국내에서 ‘차이나팝(C팝)의 대부’로 알려진 빌리 코는 싱가폴 출신으로 아두, 임준걸 등을 스타로 키워낸 에이뮤직 라이츠 매니지먼트 대표이자 유명 작곡가이다.

아이즈와 빌리 코의 인연은 ‘2018 서울 뮤직페어(MU:CON 뮤콘)’에서 시작됐다. 콘퍼런스 기간 중 강연자로 참석한 그는 여러 아티스트 팀들 중 획일화된 아이돌 그룹보다 밴드로서 다양한 장르를 소화한 아이즈를 눈여겨봤고 직접 관계자에게 연락해 협업까지 이끌어냈다.

이번 디지털 싱글 발매는 아이즈가 중화권으로 진출하기 위한 첫걸음이다. 팬들에게 가장 사랑받았던 ‘저격해’를 중국어 버전으로 제작해 중화권 팬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다음달 2일, 대만에서 열리는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아이즈와 빌리 코 측은 장기적인 목표를 가지고 앞으로도 꾸준한 컬래버레이션 음반과 활발한 활동을 가질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