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일, HM엔터테인먼트 떠난다···독립 후에도 인연은 유지(공식)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배우 박해일. /텐아시아DB

배우 박해일이 오랫동안 동고동락한 소속사 HM엔터테인먼트를 떠난다.

HM엔터테인먼트는 24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데뷔 때부터 19년을 함께한 박해일이 HM엔터테인먼트를 나와 독립한다”면서 “오랫동안 함께 일했던 매니저인 배성은 대표에게 힘을 실어주기 위해 독립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박해일은 독립 후에도 업무를 협업하며 19년의 인연을 이어가기로 했다. 그는 현재 영화 행복의 나라로‘에서 배우 최민식과의 촬영을 마치고 잠시 휴식 시간을 갖고 있다.

한편 HM엔터테인먼트는 박해일을 비롯해 이상우, 성지루 한상진 등의 배우가 소속돼 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