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장구의 신 박서진 “팬카페 랭킹, 세븐틴X뉴이스트 제치고 4위”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KBS 2TV ‘해피투게더4’ 스틸컷. /사진제공=KBS

트로트 가수 박서진이 흥 넘치는 무대를 선보인다.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에서다.

24일 방송되는 ‘해투4’에는 트로트 가수 진성, 홍진영, 다비치의 이해리, 개그맨 허경환, 박서진이 출연하는 ‘위대한 쇼’ 특집으로 꾸며진다. 방송에는 스페셜 MC 김세정이 함께하며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박서진은 장구를 치면서 노래하는 가수로 일명 ‘장구의 신’으로 불리고 있다. 그는 가는 곳마다 막강한 팬덤을 거느리고 다니는 차세대 스타다. 또한 박서진의 팬카페 랭킹이 그룹 세븐틴, 뉴이스트 등 쟁쟁한 인기 아이돌을 제치고 4위에 올랐다는 것이 알려지며 출연진의 감탄을 자아냈다. 이어 그가 들려주는 열혈 팬들의 이야기가 펼쳐졌다.

박서진은 무대 위에선 다분한 끼와 흥을 보여줬지만, 스튜디오에서는 수줍음 가득한 모습으로 반전 매력을 뽐냈다. 그는 1995년생 다운 깜찍함으로 선배 가수들의 귀여움을 독차지했다.

또한 박서진은 스튜디오에 장구가 등장하자 카리스마 있는 장구의 신으로 변신해 분위기를 바꿨다. 특히 이해리와 함께 보여준 ‘8282’ 무대는 출연진을 자리에서 일어서게 하는 등 흥 넘치는 무대를 선보였다.

박서진의 신들린 듯한 무대는 무속인들에게도 사랑받는다고 했다. 그는 다양한 행사 경험을 말하던 중 무당협회의 행사에 간 적이 있다고 털어놔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어 그가 생생하게 풀어놓은 무당협회의 행사 이야기가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어 놓았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해투4’는 24일 밤 11시 10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