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이스트, 美 빌보드서 신곡 ‘러브 미’ 집중 조명…국내외 반응 뜨겁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그룹 뉴이스트./사진제공=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가 그룹 뉴이스트의 신곡 ‘LOVE ME’(러브 미)를 집중 조명했다.

빌보드는 지난 23일(현지시간) 공식 홈페이지에 ‘LOVE ME’를 “뉴이스트 멤버들의 따뜻한 음색과 더불어 리듬감 있게 튀는 활기 넘치는 딥 하우스 트랙이다. 애정의 대상이 그들의 감정을 되돌려주면, 그들이 관계에서 어떻게 행동할 것인지에 대한 감미로운 약속을 전달하는 곡”이라고 소개했다.

‘LOVE ME’ 뮤직비디오에 대해서는 “영상 내내 5명의 멤버들은 매끈하고 펑키한 안무를 선보이며 빵을 만들거나 팝콘과 함께 영화를 보는 등 다양한 저녁 데이트 활동으로 달콤한 사랑에 빠져드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고 설명하며 호평했다.

지난 21일 발매한 미니 7집 ‘The Table'(더 테이블)의 타이틀곡 ‘LOVE ME’는 사랑에 푹 빠져 있는 모습을 얼터너티브 하우스와 어반 R&B라는 두 가지 장르로 세련되면서도 달콤한 사운드로 표현한 곡이다. 멤버 백호가 작사와 작곡, 프로듀싱까지 참여했고, JR도 작사에 이름 올려 뉴이스트만의 음악적 색깔을 더욱 탄탄하게 구축했다.

뉴이스트는 발매와 동시에 국내외 각종 온라인 음원 및 음반 사이트를 석권했다. 국내는 물론 해외까지 열띤 스포트라이트를 받으며 세계적으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어 이들이 보여줄 무대에 많은 관심이 집중된다.

뉴이스트는 24일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첫 컴백 무대를 시작으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 나갈 예정이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