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이스트, 오늘(24일) ‘엠카운트다운’서 신곡 ‘러브 미’ 컴백 무대 최초 공개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그룹 뉴이스트. /사진제공=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그룹 뉴이스트(JR, Aron, 백호, 민현, 렌)가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컴백 무대를 선보인다.

24일 방송되는 ‘엠카운트다운’에서 뉴이스트는 지난 21일 발매한 미니 7집 ‘The Table(더 테이블)’의 타이틀곡 ‘LOVE ME’의 무대를 방송 최초로 공개한다.

‘LOVE ME’는 사랑에 푹 빠진 모습을 얼터너티브 하우스와 어반 R&B라는 두 가지의 장르로 제작한 곡이다. 멤버 백호가 작사와 작곡, 프로듀싱에 참여했으며, JR도 작사에 이름을 올려 뉴이스트만의 색을 탄탄하게 구축했다.

특히 뉴이스트는 새로운 변화와 시도를 예고해 앨범 발매 전부터 뜨거운 관심을 모았다. 이들은 ‘LOVE ME’를 통해 청량한 매력으로 눈과 귀를 만족시키는 무대를 펼칠 예정이다.

뉴이스트를 향한 팬들의 관심은 차트를 통해서도 입증됐다. 앨범 발매와 동시에 국내외 각 온라인 음원 및 음반 차트를 석권하며, 당당히 1위에 이름을 올렸다. 이들은 기존의 음악 스타일을 넘어 다양한 콘셉트를 소화하며, 매 앨범 끊임없는 변화를 통해 화제를 불러일으킨 만큼 앞으로의 행보가 주목된다.

한편 뉴이스트의 첫 컴백 무대가 펼쳐지는 ‘엠카운트다운’은 24일 오후 6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