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블랙레이블 빈스, 오늘(24일) ‘엠카’ 스튜디오 엠 출격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빈스(왼쪽), 오케이션./ 사진제공=더블랙레이블

더블랙레이블의 신예 아티스트 빈스(Vince)가 24일 방송되는 Mnet ‘엠카운트다운'(이하 엠카) 코너 ‘스튜디오 엠(STUDIO M)’에서 데뷔 싱글 ‘맨날’ 무대를 선보인다.

‘스튜디오 엠’은 시청자에게 다양한 장르의 아티스트와 색다른 매력을 담은 무대를 더 많이 선보이기 위해 ‘엠카’에서 야심차게 신설한 코너다.

빈스는 해당 무대를 통해 ‘맨날’을 라이브로 선보일 예정이다.

‘맨날’은 빈스가 직접 프로듀싱에 참여해 자신만의 색깔을 녹여낸 노래다. 감각적이면서도 개성 있는 보컬을 담아 완성도를 높였다. 독보적인 랩 스타일을 소유한 더블랙레이블 소속 래퍼 오케이션(Okasian)이 피처링에 참여했다.

빈스는 가수 데뷔에 앞서 죠 리(Joe Rhee)라는 이름으로 더블랙레이블 소속 프로듀서로 활동하며 선미의 ‘가시나’ 등을 만들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