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에이드, 오늘(24일) 절절한 이별 감성 담은 ‘달라졌을까, 우리’ 발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디에이드의 신곡 ‘달라졌을까, 우리’ 재킷. / 제공=에이드뮤직

혼성듀오 디에이드(안다은·김규년)가 가슴 아픈 이별을 노래한다. 오늘(24일) 오후 6시 각 음악사이트를 통해 새 디지털 싱글 ‘달라졌을까, 우리’를 발표한다.

‘달라졌을까, 우리’는 쓸쓸한 가을에 어울리는 발라드 장르로, 이별을 맞이한 남녀의 상황과 안타까운 후회를 녹인 곡이다. 기타리스트이자 작곡가인 김규년이 작사·작곡했다. 디에이드만의 감성을 짙게 녹여낸 것은 물론, 피처링으로 참여한 싱어송라이터 적재와 안다은의 목소리가 조화를 이룬다.

소속사 에이드뮤직의 관계자는 “‘달라졌을까, 우리’로 돌아온 디에이드는 앞으로도 활발한 음악 활동으로 대중들을 만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