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P 측 “트와이스 악플러 고소, 선처 없이 강력 대응”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트와이스. / 제공=JYP엔터테인먼트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가 “그룹 트와이스에 대한 악성 댓글과 아티스트의 명예를 훼손시키는 게시글 등을 남긴 악플러들을 고소 조치했다”고 23일 밝혔다.

JYP는 “일부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트와이스를 향한 명예훼손, 성희롱, 인신 공격 등의 내용을 담은 악성 댓글 및 게시글의 정도가 매우 심각하다고 판단해 지난 2일 서울 강동경찰서에 고소장을 제출했다”고 말했다. 이어 “8명의 악플러에 대한 고소가 수리돼 현재 수사 중이며 유사한 사례에 대해 추가 고소도 진행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아울러 “소속사로서 아티스트의 인격권 및 심리적 피로도 등에 심각한 영향을 줄 수 있음을 감안해 이 같은 사례에 대해 법적으로 가용한 최대한 강경 조치를 진행할 것”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JYP는 지속적인 모니터링 및 제보 등을 통해 트와이스 외에도 당사 및 아티스트를 대상으로 한 악의적인 비방 행위에 대해 강력한 법적 대응을 이어갈 예정이다. JYP는 “이 같은 행위에 대해 협의나 선처 없이 강력히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