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경찰’ 조재윤·천정명·이재환, 명예경찰 됐다…아이유 ‘경사 재위촉’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도시경찰,제작발표회

MBC에브리원 ‘도시경찰:KCSI’에 출연한 배우 천정명(왼쪽부터), 조재윤, 김민재, 이태환./사진=텐아시아DB

MBC에브리원 예능 ‘도시경찰: KCSI’에 출연한 배우 조재윤과 천정명, 이태환이 경찰청 명예경찰로 위촉됐다. ‘국민 의리남’ 배우 김보성은 명예 경감에서 명예 경정으로 승진했다.

경찰청은 23일 서울 서대문구 미근동 경찰청에서 이들에 대한 명예경찰 위촉식을 열었다. 최근 종영한 ‘도시경찰: KCSI’는 과학수사대 현장감식팀의 일상을 진솔하게 담아내 호평을 받았다. 이에 프로그램에서 맹활약한 조재윤과 천정명은 경사, 이태환은 순경으로 위촉됐다.

김보성은 관광 경찰·주민 합동 순찰 등 경찰 활동을 적극적으로 홍보한 공로를 인정받아 명예 경정으로 승진 위촉됐다. 2007년 경사로 명예경찰에 입문한 김보성은 2010년 경위로, 2014년 경감으로 위촉된 바 있다. 김보성은 “무거운 사명감과 책임감을 느낀다”며 “경찰과 함께 주민안전과 청소년 범죄예방 등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일정상 행사에 참석하지는 못했지만, 여러 영화에서 형사 역을 맡아온 배우 마동석은 명예 경위로, 학교 폭력 예방 홍보 등 공익활동을 펼쳐온 가수 아이유는 명예 경사로 재 위촉됐다.

경찰은 경찰 행정 발전 등 공로가 있는 시민을 명예경찰로 위촉한다. 현재 179명이 위촉돼 치안 캠페인이나 경찰 업무 홍보 역할을 맡고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