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한보름 “내후년에 결혼할 것” 깜짝 발표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라디오스타’의 한보름./사진제공=MBC

배우 한보름이 MBC ‘라디오스타’에서 깜짝 결혼 발표를 한다.

23일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는 산악인 엄홍길, 개그맨 이봉원, 작가 허지웅, 배우 한보름이 출연하는 ‘산 넘는 녀석들’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 한보름은 “저 내후년에 결혼할 거예요”라고 선언해 모두를 놀라게 한다. 이어 한보름은 귀여운 허세를 고백한다. 데뷔까지 오랜 시간이 걸렸다는 그는 오디션에서 살아남기 위해 한껏 허세를 부렸다고. 그는 이를 생생하게 재연해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한보름은 소지섭, 현빈과의 인연도 언급한다. 그는 드라마 ‘주군의 태양’에서 소지섭의 첫사랑,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서 현빈의 아내 역할을 맡아 눈도장을 찍었다. 그는 상대역으로 호흡을 맞췄던 두 사람과의 실제 관계를 털어놔 궁금증을 더한다.

남다른 취미 생활도 털어놓는다. 롱 보드, 스킨스쿠버, 프리 다이빙, 댄스 등 다양한 취미를 보유한 한보름은 취미 때문에 대학교도 그만뒀다고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한다. 이어 그는 화끈한 댄스로 예측 불가 매력을 뽐냈다고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한보름의 깜짝 결혼 발표의 진실은 이날 오후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