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플루언서’ 이혜주 ‘비스’로 예능 신고식…남편 최민수 깜짝 등장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비디오스타’ 이혜주./ 사진제공=효원커머스

인플루언서 이혜주가 예능 신고식을 마쳤다.

22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결혼유발자’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간미연, 박은지, 신주아, 이혜주가 출연했다.

이 날 이혜주는 20만 팔로워의 스타 인플루언서로 눈길을 끌었다. 이혜주는 인플루언서에 대해 “단순히 예쁜 사진을 올리는 역할이 아니라 사람들에게 영향을 주는 역할을 한다”며 “모든 일상을 공유하면서 직접 소통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남편인 배우 최민수에 대해 “너무 착하다” “운동을 많이 하는데 식스팩이 없고 에잇팩이 있다”고 말해 주위의 부러움을 사기도 했다. 또한 이혜주는 남편의 프러포즈 영상과 함께 “프러포즈를 했을 당시에 너무 티가 나서 연기를 해야겠다고 생각했다”며 거짓 눈물을 흘린 사연을 공개하기도 했다.

방송말미에는 남편 최민수가 직접 출연해 출연자들을 놀라게 했다. 최민수는 프러포즈 당시 연기를 했다는 이혜주의 말에 대해 “내가 연기자를 할 게 아니라 이 분이 해야 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혜주는 모델 및 인플루언서로 활동하고 있다. 남편인 최민수, 딸 이수와 함께 ‘셀럽 가족’으로도 활동 중이다.

‘비디오스타’는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