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파엠’ 주시은 아나운서, 형돈이와 대준이 고난도 곡 도전… “한 번도 안 틀렸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김영철의 파워FM’ 주시은 아나운서./ 사진=보이는 라디오

주시은 아나운서가 SBS 라디오 ‘김영철의 파워FM'(이하 ‘철파엠’)에서 형돈이와 대준이의 노래를 열창했다.

주시은 아나운서는 23일 오전 방송된 ‘철파엠’에서 “노래방 라이브 코너를 준비해봤다”며 “괜찮지 않지만 열심히 해보겠다”고 말했다.

이어 주시은 아나운서는 “형돈이와 대준이의 ‘한 번도 안 틀리고 누구도 부르기 어려운 노래’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김영철은 “1절을 부르는 동안 세 번 이하로 틀리면 청취자 10분께 백화점 상품권을 선물로 드리겠다”고 했다.

주시은 아나운서는 선글라스를 착용한 채 자신만만하게 노래를 불렀다. 어려운 노래를 단 한 번도 틀리지 않고 불러 감탄을 자아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