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MI NEWS’ 엔플라잉 재현·차훈, FNC서 선호하는 외모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Mnet 예능 ‘TMI 뉴스’./ 사진제공=Mnet

23일 방송되는 Mnet 예능 ‘TMI NEWS’에 엔플라잉 재현, 차훈이 인턴 기자로 출격한다.

방송의 주제는 ‘기획사가 놓친 아이돌’이다. 전(前) 기획사가 재능을 알아보지 못하고 아쉽게 놓쳐버린 아이돌 멤버들을 소개한다.

스무 번의 불합격을 딛고 독보적인 아티스트로 보란 듯이 성공한 아이돌은 누구인지, 래퍼 윤미래와 함께 여성 힙합 그룹으로 데뷔할 뻔 했던 인물은 누구인지 관심이 모아진다.

엔플라잉의 멤버 재현, 차훈은 FNC에 입사하게 된 계기, 오디션에 얽힌 에피소드, FNC에서 선호하는 외모 스타일 등 흥미로운 이야기들을 전한다. 또 재현은 데뷔 전 꿈꿨던 직업이 댄서라고 밝히며 자신만의 독창적인 댄스 세계를 선보인다. 이외에도 두 사람은 엔플라잉의 히트곡 ‘옥탑방’을 즐겨 듣는다는 MC 전현무와 함께 장난감 악기로 즉석 합주를 공개한다.

우주소녀 수빈이 진행하는 ‘수빈이의 팩트 체크’ 코너에서는 자신의 소속 기획사를 일으켜 세운 ‘중소기획사 살린 아이돌’ 순위를 알아본다.

‘TMI NEWS’는 매주 수요일 저녁 8시에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