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김승현, 딸 수빈에 알토란 작가와 연애+결혼 고백

[텐아시아=우빈 기자]

‘살림하는 남자들 2’ 김승현, 딸 수빈 / 사진제공=KBS

아빠 김승현의 조심스러운 고백에 대한 딸 수빈의 속마음이 밝혀진다.

23일 방송되는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는 광산김씨 남매와 함께 제주도로 떠난 김승현 가족의 두번째 이야기가 공개된다.

이날 김승현은 바다를 보고 싶다는 딸 수빈을 위해 제주도 투어 가이드를 자처하며 따라 나섰다.

모처럼 단둘만의 오붓한 시간을 갖게 된 가운데 부녀가 바닷가 바위에 나란히 자리를 잡고 앉았다. 김승현은 한참을 머뭇거리다가 딸에게 지금 만나고 있는 상대와 결혼까지 생각하고 있음을 조심스럽게 고백했다.

이어 김승현은 “왜 상견례 때 안 나왔어”라며 자신의 연애와 결혼에 대해 서운해하는 것은 아닌지 수빈의 눈치를 살폈다. 이에 수빈은 말없이 고개만 숙였다. 어느새 현실로 다가온 아빠의 결혼에 대한 딸의 진짜 속마음은 과연 무엇이었을지 그동안 김승현 부녀를 응원해왔던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