펀치, 두바이 뜨겁게 달궜다…현지 팬 한국어 떼창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가수 펀치./ 사진제공=냠냠엔터테인먼트

가수 펀치가 최근 UAE 두바이 월드 트레이드 센터에서 열린 ‘2019 두바이 한류박람회’ K-Pop 콘서트에 참석했다.

펀치는 드라마 ‘태양의 후예’ OST ‘Everytime’, ‘도깨비’ OST ‘Stay With Me’,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 OST ‘Say Yes’, ‘호텔 델루나 OST ‘Done For Me’ 등을 라이브로 불렀다.

한류 드라마 OST 열풍의 주역 펀치를 보기 위해 플랜카드를 들고 온 팬들이 눈길을 끌었다. 펀치가 노래를 시작하자 현지 팬들은 큰 함성과 함께 한국어 떼창으로 두바이의 밤을 뜨겁게 달궜다.

이 콘서트에는 15000여명의 팬들이 함께했다.

펀치는 첫 전국 투어 ‘첫 번째 이야기 : 드라마 같은 날’로 전국의 팬들과 만나고 있다. 10월 27일 대구 아양아트센터, 11월 7일 광주 문화예술회관 , 12월 25일 전주 삼성문화회관, 12월 29일 성남아트센터 공연을 앞두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