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홍, ‘아버지 고향’ 울릉군 홍보대사로 위촉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방송인 박수홍이 21일 경북 울릉군청에서 열린 울릉군 홍보대사 위촉식에서 김병수 울릉군수왼쪽)에서 위촉패를 전달받고 있다./사진제공=울릉군

방송인 박수홍이 21일 경북 울릉군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박수홍은 이날 군청에서 열린 위촉식에서 “아버지 고향인 울릉도 홍보대사가 돼 영광”이라며 “울릉군을 대표하는 홍보대사로서 울릉도·독도 매력을 적극 알리는 데 일조 하겠다”고 밝혔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박수홍 씨가 울릉도 매력을 널리 홍보하는 데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수홍은 앞으로 울릉에서 열리는 각종 축제와 행사에 참여하고 울릉군 문화관광 활성화를 위한 홍보에 힘쓰는 일을 맡는다.

1991년 KBS 대학개그콘테스트로 데뷔한 박수홍은 다수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인기를 얻었다. 최근 SBS 예능 ‘미운우리새끼’에서 아버지 고향인 울릉도를 아버지와 함께 여행하며 남다른 애정을 보여줬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