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반쇼’ 러블리즈 예인, 진지한 위로의 말에도 독무 벌칙···왜?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SBS MTV ‘반반쇼’ 스틸컷. /사진제공=SBS

가수 정세운, 러블리즈의 케이, 지수, 예인과 우주소녀의 엑시, 은서가 SBS MTV ‘반반쇼’에 출연해 심쿵 멘트로 경쟁한다.

21일 방송되는 ‘반반쇼’의 심쿵해 코너에는 친구가 힘들 때 어떤 위로의 말을 해줄지에 대해 경쟁을 펼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는 사전에 출연진이 적은 멘트로 사전 투표를 하며 1등부터 꼴등까지 순위를 매겼다. ‘반반쇼’ 첫 방송과 2회 방송에서는 예상치 못한 사람이 1위와 꼴등에 오르면서 충격적인 반전 결과를 남겨 순위 예상이 더 힘들어졌다.

많은 위로의 멘트 중 예인은 “외롭고 힘듦을 아는 사람이 사소한 행복의 즐거움을 느낄 수 있다”는 멘트를 적었다고 밝혔다. 그는 실제로 자신이 힘들 때마다 되뇌던 말 중에 하나라고 했다. 하지만 예인의 진지한 마음과는 반대로 사전 투표에서 매우 낮은 표를 얻어 독무를 추는 벌칙을 받게 됐다.

과연 정세운, 케이와 지수, 엑시와 은서는 어떤 위로의 멘트를 남기며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을지 궁금증을 높인다.

‘반반쇼’는 21일 밤 7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