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엽X이규한, 새 예능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출연…11월 첫방 (공식)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방송인 신동엽(왼쪽), 배우 이규한./사진=각 소속사 제공

방송인 신동엽과 배우 이규한이 MBN 새 리얼리티 예능에 출연한다.

두 사람은 오는 11월 첫 방송 예정인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이하 ‘우다사’)에서 호흡을 맞춘다.

‘우다사’는 연예계 ‘핫’한 언니들의 삶과 사랑을 보여주는 여성 라이프&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신동엽과 이규한은 ‘우다사 하우스’에 모여 사는 여성 출연진과 스스럼없이 어울리며, 이들의 일과 사랑을 응원하는 ‘남사친’ 역할을 한다.

특히 신동엽은 리얼리티 예능에 걸맞게 이번 ‘우다사’에서는 친근한 동네 이웃 같은 모습으로 신선한 재미를 줄 전망이다. 이규한도 MBN 드라마 역사를 새로 쓴 ‘우아한 가’의 대박 행진을 ‘우다사’로 이어가겠다는 포부다.

예능에서 처음으로 호흡을 맞추는 두 사람은 실제로도 친한 연예계 선후배 사이다. 이들이 연예계 핫한 언니들이 모여 사는 ‘우다사 하우스’에서 어떤 케미를 보여줄지 기대가 모아진다.

‘우다사’ 측은 두 사람 외에도 신선하면서도 파격적인 추가 라인업을 공개할 예정이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