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이스트, 22일 ‘아이돌룸’서 신곡 최초 공개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아이돌룸’에 출연한 그룹 뉴이스트./사진제공=JTBC

그룹 뉴이스트가 JTBC ‘아이돌룸’에서 방송 최초로 신곡 무대를 공개한다.

오는 22일 방송되는 ‘아이돌룸’에는 6개월 만에 타이틀곡 ‘LOVE ME’(러브 미)로 가요계에 돌아오는 뉴이스트가 출연한다.

뉴이스트는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뮤직비디오 1억 뷰를 돌파하며 역주행의 신화를 이룬 데뷔곡 ‘FACE’(페이스)의 무대로 등장했다. 이들은 데뷔 8년이 된 현재까지도 초심을 잃지 않은 칼 군무로 눈길을 끌었다.

이어 멤버들은 방송 최초로 신곡 ‘LOVE ME’를 ‘아이돌룸’에서 선보였다. 강렬한 카리스마를 보여줬던 지난 앨범과 달리 밝고 청량한 멜로디에 중독성 있는 포인트 안무 등 사랑에 빠진 듯한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았다.

멋진 춤을 선보인 뉴이스트에게 MC 정형돈은 “이 중에서 춤 1인자가 누구냐”고 물었다. 그러자 단 한 명의 멤버만이 자신감 넘치게 자기 자신을 가리켜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뉴이스트 댄스 1인자의 정체는 이날 오후 6시 30분 방송되는 ‘아이돌룸’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