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시세끼’ 박소담, “많이 웃고 갑니다” 아쉬운 종영 소감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사진제공=박소담 인스타그램

배우 박소담이 tvN ‘삼시세끼-산촌편’ 종영에 대한 아쉬움을 토로했다.

박소담은 21일 자신의 SNS 계정에 “그동안 #삼시세끼 를 사랑해주신 모든 분들 정말정말 감사합니다..수많은 별명을 붙여주신 분들 정말 감사합니다…..많이 웃고 갑니다! 힛”이라는 글과 함께 ‘삼시세끼’의 촬영 현장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강원도 산촌의 풍경이 낮과 밤으로 나뉘어 담겨 있다. 또 다른 사진에는 ‘삼시세끼’에 출연한 배우 염정아, 윤세아, 박소담의 평화로운 일상이 펼쳐져 눈길을 끌었다.

또한 박소담은 촬영 당시 만들어 먹었던 음식들을 공개하면서 “맛난 밥드시구! 힘내세요모두!!!!! #삼시세끼”라는 글을 남기기도 했다.

박소담은 지난 18일 종영한 ‘삼시세끼-산촌편’에 출연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